메리트카지노 남궁청우

메리트카지노

정세균 정부여당 국민

메리트카지노

협박 말라|모두 발언하는 정세균 대표 (서울=연합뉴스) 김재현 기자 = 민주당 정세균 대표는 1일 비정규직법 협상 결렬과 관련, “정부 여당이 지금처럼 국민을 속이고 협박하는 것에서 벗어나

  • 메리트카지노
  • 진정으로 어떻게 해결할지 본령으로 돌아가라”고 말했다.정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상임위원장 연석회의 모두 발언을 통해 “정부와 여당은 국민을 안심시키고, 있을 수 있는 문제에 대해 해결책을 내놓을 일차적 책무가 있다

    메리트카지노

    “며 이같이 메리트카지노 촉구했다.정 대표는 아울러 “야당도 그 책임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면서 “2차적 책임을 분명히 지겠다”고 했다. 메리트카지노그는 이어 “공공기관이 미리 비정규직을 해고한다는 보도가 있는데, 어떻게 보면 인위적 실업대란을 만들기 위한 의도가 아닌가 의심할 정도의 잘못된 행태”라며 “비정규직을 정규직화하는 것에 공기업과 공공기관이 앞장서는 것이 옳은 길”이라고 강조했다.그는 “특히 이명박 대통령은 비정규직 문제 해결을 서민행보의 시발점으로 삼아 국민에게 진정성을 보여야 한다”면서 “이 대통령은 정치싸움에 몰두하 메리트카지노고 정략적으로 국정을 운영할 게 아니라 일자리를 만드는 데 전념하라”고 말했다.그는 이와 함께 “정부가 주장하는 2년 연장은 보호가 아니라 비정규직보호법 개악”이라면서 “한나라당의 미봉책이 아니라 민주당이 주장하는 정규직 전환을 돕는 지원제도야 말로 근원적 해결책”이라고 거듭 강조했다.jahn@yna.co.kr[관련기사] ▶ <여야, 해고사태 주시속 여론전 가열>-1 ▶ <여야, 해고사태 주시 속 여론전 가열> 메리트카지노-2 ▶ “비정규근로자 정규직화에 정부 나서라” ▶ <당정청, 비정규직법 협상결렬 `책임통감’> ▶ 한총리 “굉장히 비통한 심정” document.writeln(‘

    메리트카지노
    꼴에 청성에 있다는 검파의 제자이면서도 검하나 제대로 못

  • 메리트카지노
  • 다루던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